달력

122021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이소선'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2.06.01 "어머니" 안양 상영회에 초대합니다.
  2. 2011.11.18 전국노동자 대회에 다녀왔습니다.

전태일 열사의 어머니

모든 노동자의 어머니

모든 민중의 어머니

이소선 어머니의 삶을 담은 다큐영화 "어머니" 상영회가 안양에서 열립니다.

 

오는 6월 7일(목) 늦은 7:30

안양아트센터 수리홀에서 귀한 시간을 가지고자 합니다.

 

이번 상영회 입장료는 1만원이고

영화저작권료, 대관료를 제외한 수익 전액을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 가족 치유를 위해 "와락"에 기부할 예정입니다.

 

안양에 사시는 분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문의 : 070-4120-6150 (안양군포의왕 비정규직센터)

 

 

 

 

 

Posted by 안양비정규직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벌써 며칠 지나버렸습니다... -,.-;;;

지난 11월 13일은 전태일 열사가 "근로기준법을 준수하라"고 외치며 분신하신 날이자 전국노동자대회가 열린 날입니다.
항상 전국노동자대회가 있으면 한 자리를 지켜주시던 노동자의 어머니, 민중의 어머니 이소선 어머니가 계시지 않은 첫 노동자대회이기도 했습니다.


이날 서울시청 광장은 꽉 찼습니다.
전국에서 올라온 노동자들의 기세가 오랜만에 활활 타오르는 느낌이었습니다.

어느 분이
"서울시장 이겼다, 한진중공업 이겼다, 이제 한미FTA만 막으면 2011년 3대 대첩을 이기는 것이다"
고 하셨답니다.
이날의 기세는 3대 대첩을 반드시 이기겠다는 기세였습니다.

이른 시간부터 부문별 대회를 마치고 참가한 노동자들은 지친 기색 없이 전국노동자대회까지 자리를 지켰습니다.


1%에 맞선 99%!

그 99%의 승리는 어쩌면 너무 자명한 것임에도 오늘 우리의 현실은 그닥 만만하지 않습니다.
문제는 그 99%가 무엇을 하느냐 이겠지요.

노동자대회를 지켜보면서 트위터에 글을 올리는데
정...말 안올라가더군요.
변화된 집회문화의 한 단면입니다.
자신이 있는 곳에서 이야기되는 내용을 실시간 속보로 전하는 것은
이제 연합뉴스와 같은 언론사가 아닌 바로 우리들이었습니다.
이런 작은 실천 또한 변화하는 99%의 노력을 보여주는 것이겠지요.





서울시청 광장을 둘러싼 경찰의 폴리스 라인에는 노동자만의 구호가 아니라
고통받고 소외된 이들의 이야기가 함깨 담겨 있었습니다.

강정마을입니다.

먼 제주도 끝자락에서 외로움도 넘어서서
평화를 위해, 사람을 위해 싸우는 이들의 이야기입니다.

노동자는 하나다.
만국의 노동자여 단결하라!

이제 이 구호는
모든 고통받는 이들이여 단결하라!
고 발전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안양비정규직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